오래전에 집을 떠났던 앤드류 라지맨이 어머니의 장례식에 참석하기 위해 고향인 '가든 스테이트'로 돌아온다. TV 탤런트이자 레스토랑 웨이터로 일하고 있는 그는 인생의 대부분을 신경 안정제에 의존하며 극심한 외로움 속에서 살아 왔다. 초등학교 시절 어머니가 우울증과 신경쇠약에 시달리자 그녀를 미워하고 원망하던 그는 한순간의 충동으로 어머니를 밀어 버려 하반신 불구로 만들어 버렸다. 정신과 의사인 아버지 기데온은 아들의 고통을 잊게 해주고자 어린 소년에게 약물을 투여하기 시작했던 것이다. 어머니를 묻은 앤드류는 약물로부터 벗어나서 자신을 찾기로 결심한다. 그러던 어느 날, 앤드류는 자신과 달리 당당하고 활기 넘치는 샘을 만나게 된다. 가슴 속의 ...
카테고리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