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님의 이름을 더럽히는 죄인들을 죽여라 죽음의 문턱에서 신의 특별한 계시를 받은 수녀 사라는 갱단에게 납치됐던 수녀 버스에서 마약을 훔친 한 명의 수녀 때문에 잔인한 살인사건이 일어났던 현장에서 유일하게 살아남은 생존자다. 마약을 훔친 동료 수녀를 포함하여 그녀 주변의 수녀들은 모두 살인 당했고, 그녀는 그들에게 붙잡힌 채 성매매 업소로 팔려가게 된다. 그 곳에서 강제로 마약을...
카테고리 닫기